HOME 정치 4.15 총선 레이더
천정배 "윤석열 총장 관련 사건, 경찰이 독립적 수사해야"
리강영뉴스닷컴 | 승인 2020.03.23 08:54
 


(광주=리강영뉴스닷컴)  = 천정배 민생당 의원(광주 서구을)은 윤석열 검찰총장 장모 등이 관련된 소송사기·사문서위조 사건을 경찰이 독립적으로 수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천 의원은 22일 자신의 SNS에 올린 글을 통해 "검찰총장 가족의 사건이라는 특성 때문에 검찰의 공정한 수사를 기대하기는 어렵다"고 지적하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사문서위조 혐의 중 일부는 공소시효가 이달말로 임박했다는 해석도 있는 만큼 검찰이 총력을 경주해 수사해야 한다"면서 "공소시효 만료일까지 확실한 무혐의라는 확증이 없다면 일단 공소를 제기해야 할 것"이라는 입장을 내놓았다.

이어 "이를 통해 사건이 부당하게 무혐의 처리될 가능성을 봉쇄하고 처벌 가능성을 남겨놓는 것이 옳다고 본다"고 주장했다.

다만 "그 외의 사건들은 앞으로 검찰이 아닌 경찰에서 철저하게 수사해야 한다"면서 "현재 윤 총장을 둘러싼 정치적 상황에 비추어서 청와대라든가 검찰 또는 경찰 수뇌부 등도 이 사건 수사에 일절 관여치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천 의원은 "경찰 내의 수사전담부서로 하여금 완전히 독립해서 공정하고 엄정하게 수사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리강영뉴스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좌수영로 40  |  대표전화 : 061-662-3800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20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