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문화 영화이야기
[RE:TV] '오! 삼광빌라!' 정보석X진경, 누가 봐도 미련 넘치는 이혼 부부
리강영뉴스닷컴 온라인취재부 | 승인 2021.02.22 11:19
KBS 2TV '오! 삼광빌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리강영뉴스닷컴온라인취재부)  = '오! 삼광빌라!' 정보석과 진경이 재결합할 수 있을까.

지난 21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극본 윤경아/연출 홍석구)에서는 만나는 사람이 있다는 우정후(정보석 분)의 거짓말이 들통났다.

이날 우재희(이장우 분)는 우정후에게 진짜 만나는 사람이 있냐고 되물었고, 우정후는 그렇다고 말했다. 하지만 어디서 만난 사람이냐는 질문엔 답하지 못했다. 그러면서 "왜 너에게 말해야 하냐"고 따졌다. 우재희는 아들로서, 정민재(진경 분)는 전처로서 궁금하다고 했다. 우정후는 재혼 중매 업체를 통해 만났다고 둘러댔다. 정민재는 "세상에, 별일이네"라며 황당해했다.

귀가하던 정민재는 손정후(류진 분)를 만났다. 손정후는 정민재에게 같이 산책하지 않겠냐고 했지만 정민재는 그냥 들어가겠다고 했다. 손정후는 정민재에게 "제가 사장님 뵀다고 해서 신경 쓰이냐"고 물었다. 이어 사과했다. 손정후는 "어릴 땐 그냥 설레면 됐던 일들이 이 나이엔 신경 써야 할 일이 많다"며 "내 감정에 솔직해야 한다는 건 변하지 않는 사실이다"고 말했다.

우정후의 거짓말을 우재희, 정민재 모두 믿지 않았다. 정민재는 우정후에게 사귄다는 여자를 만나게 해달라고했다. 정민재는 증거를 제시하기 전엔 손정후를 만나지 않겠다고 했다. 우정후에게 여자친구가 있다는 걸 확인해야 마음 편하게 살 수 있다는 것. 이를 들은 우정후는 "증거를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우정후는 증거를 만들기 위해 카페에 가서 커피 두 잔과 디저트를 시키고 사진을 찍어 정민재에게 보여줬다. 이를 본 정민재는 가짜임을 곧바로 눈치챘다.

정민재는 우정후에게 "왜 이런 쇼를 하느냐"고 물었다. 우정후는 끝까지 잡아떼려고 했다. 정민재는 "도대체 왜 이러는 거냐. 당신 나한테 잘 못 해준 거 미안해서 이러냐. 그렇다고 할 수 있는 게 고작 이것밖에 없냐"고 따지며 "자꾸 이러면 나한테 미련 있어 보인다"고 말했다. 우정후는 "당신한테 해줄 수 있는 건 이것밖에 없는데 그럼 어떡하냐"며 "그 이상은 내가 못한다. 면목 없다"고 진심을 고백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리강영뉴스닷컴 온라인취재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좌수영로 40  |  대표전화 : 061-662-3800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21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