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문화 문화이야기
순천시, 한중일 전통의상 패션쇼 연다.10월 8일, 국가정원 내 프랑스정원에서 열린다....중국·일본 전통의상과 함께 김혜순 명장의 한복 선보여
한병섭 기자 | 승인 2021.10.07 16:21

(전남동부=리강영뉴스닷컴), 한병섭기자=순천만국가정원에서 한중일 3국을 대표하는 전통의상이 화려하게 선보인다. 순천시는 오는 8일 오후 6시 순천만국가정원 내 프랑스정원에서 ‘한중일 전통의상 패션쇼’를 갖는다.

문화체육관광부, 순천시, 김혜순 한복공방의 공동주관으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채시라, 이보희, 오정해 등의 대중문화예술인과 지난 7월 공모로 선정된 시민 모델 16인, 무용수 및 전문 모델 등이 출연하여 3국 전통의상의 아름다움을 뽐낼 예정이다.

2021 동아시아문화도시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패션쇼는 김혜순 명장의 한복과 더불어 중국 전통의상인 ‘치파오’, 일본 전통의상인 ‘기모노’의 3국의 전통의상을 주제로 진행된다.

앙상블 시나위의 오프닝 공연으로 막을 여는 이번 패션쇼는 국악인 오정해의 구음과 전문 무용수의 공연, 궁중 복식을 선보일 ‘왕가의 정원 나들이’, 중국·일본의 전통 복식이 함께 어울리는 ‘화합의 장’ 등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또한, 오방신과 신승태의 공연과 대중가수 알리와 무용수가 함께하는 피날레 공연도 마련되어 있다.

이번 패션쇼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 관람객을 제한하며, 순천시와 동아TV 유튜브 채널 생중계를 통해 대면·비대면의 혼합방식으로 진행된다.

순천시 관계자는 “2021 동아시아문화도시를 기념하여 한중일의 정신이 담긴 전통의상을 주제로 패션쇼를 진행하게 됐다.”라며, “순천시민이 직접 참여하는 행사인 만큼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2021 동아시아문화도시 사업은 이번 행사 이후, 동아시아 청소년예술제(11월 6·7일)와 그 간의 교류사업의 마지막을 장식할 폐막식(11월 19·20일)이 예정되어 있다.

한병섭 기자  fncp119@hanmail.net

<저작권자 © 리강영뉴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좌수영로 40  |  대표전화 : 061-662-3800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21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