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건사고
여수 연도 해상에서 밍크고래 1마리 죽은채 발견고래 길이 4m 45cm, 둘레 2m 60cm가량의 밍크고래 불법 포획 흔적 없어.....
리강영뉴스닷컴 | 승인 2019.05.16 15:12

여수시 연도 앞 해상에서 밍크고래 1마리가 정치망 그물에 죽은 채 발견 됐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는 “어제 15일 오후 4시 20분경 여수시 남면 연도 서쪽 7.4km 해상에서 조업 중인 H 호(24톤, 어장관리선, 여수선적) 정치망 어장 안에 밍크고래 한 마리가 죽은 채 그물에 걸려 있는 것을 발견, 정치망 소유자 최 모(57세, 남)씨가 돌산 해경파출소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신고를 접수 받은 해경은 같은 날 오후 5시 50분경 죽은 밍크고래를 인양해 돌산 군내항으로 입항한 H 호에서 경찰관이 직접 확인하는 과정과 함께 국립수산과학원 고래연구센터에 감별요청을 하였다.

확인 결과, 밍크고래 외형상 포경류나 작살류로 불법 포획된 흔적이 없어 정치망 소유자 최 모 씨에게 “고래류 처리확인서”를 발급했다.

해경 관계자는 “『고래자원의 보존과 관리에 관한 고시』에 따라 혼획·좌초 또는 표류된 고래류를 발견한 자는 관할 해양경찰서에 신고해야 하고, 살아있는 고래류에 대해선 구조나 회생을 위한 가능한 조치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혼획된 밍크고래는 길이 4m 45cm, 둘레 2m 60cm 가량의 크기로 확인되었으며, 포항 소재 수협에서 위판 될 예정이다.

리강영뉴스닷컴  webmaster@shinatv.com

<저작권자 © 리강영뉴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리강영뉴스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좌수영로 40  |  대표전화 : 061-662-3800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19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