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건사고
'5명 중경상' 여수 거북선 사고…경찰, 공무원 소환 조사
리강영뉴스닷컴 | 승인 2019.06.10 11:55
8일 오후 8시44분쯤 전남 여수시 이순신 광장의 거북선 조형물 계단이 파손되며 80대 노인 등 7명이 추락, 이 중 5명이 크고 작은 부상을 입었다.(여수소방서 제공)2019.6.9/뉴스1 © News1


(여수=리강영뉴스닷컴)  = 5명의 중경상을 입은 전남 여수 거북선 관람 계단 추락사고와 관련 경찰이 본격적인 사고 조사에 들어간다.

여수경찰서는 10일 추락사고가 난 이순신 광장 거북선 조형물 시공업체와 여수시 시설물 관리부서의 공무원 등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이날 오후부터 참고인 자격으로 관계자들을 불러 시설물 안전관리 분야와 시공상의 문제점 여부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경찰은 "사고와 관련된 모든 사람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를 하고 혐의가 인정되면 입건 여부를 판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8일 오후 8시44분쯤 여수시 이순신 광장에 있는 거북선 조형물 관람계단에서사진을 찍던 일가족 8명 중 5명이 파손된 계단 아래로 추락, 3명이 중상을 입고 2명은 경상을 입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리강영뉴스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좌수영로 40  |  대표전화 : 061-662-3800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19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