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전국네트워크 전북
'옛 군산 십자의원' 문화재로 등록된다
리강영뉴스닷컴 | 승인 2019.07.09 12:57
전북 군산시 평화동에 소재한 옛 십자의원 건물. /© 뉴스1


(=군산=)  전북 군산시 평화동(군산시 신영 1길 13)에 소재한 옛 십자의원이 문화재로 등록된다.

군산시는 옛 십자의원에 대해 다음달 6일까지 등록예고기간을 거쳐 문화재로 지정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옛 십자의원은 일본식 가옥에 서양의 주거공간(응접실)이 절충된 형식으로 1936년 건립된 이후 불이흥업주식회사 사무실과 조선식산은행 사택, 옥구군 농회 사무실, 경성고무 사장 가옥으로 사용되는 등 근대문화유산적 측면에서 가치가 높다.

또한 1952년부터 1980년대까지 군산시 소아과 전문병원으로 운영돼 군산시민들의 추억과 역사가 새겨져 있는 문화유산이다.

시 관계자는 "군산 옛 십자의원은 일제강점기 독특한 주거양식을 가진 근대문화유산임과 동시에 1952년부터 1980년대까지 평화동 주민들의 희망과 아픔을 함께한 병원"이라며 "문화재로 보존하는 필요성이 대두됐다"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리강영뉴스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좌수영로 40  |  대표전화 : 061-662-3800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19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