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오늘의 이슈
홍준표 "조국, 야당 청문회협조 바탕으로 법무장관 임명될 것"
리강영뉴스닷컴 | 승인 2019.09.08 13:27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 News1 여주연 기자


(서울=리강영뉴스닷컴) =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8일 "인사청문회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직접 범죄를 저지른 것이 없기 때문에 야당의 임명절차 협조를 바탕으로 임명될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무리 나라가 나락으로 떨어져도 세금 퍼주기 복지정책으로 내 편이 있기 때문에 정권은 유지된다는 것"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홍 전 대표는 "맹탕청문회를 비판한 것은 문재인 정권의 생리를 야당이 전혀 모르고 안이하게 대처하고 있다고 한탄한 것에서 비롯된다"며 "문재인 정권은 철저하게 'divide and rule' 정책으로 정권을 유지하는 집단"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아무리 욕을 먹더라도 아군 결집만 되면 무너지지 않는다는 확신으로 정치를 하는 집단"이라며 "그것은 베네수엘라 마두로 정권을 빼닮았다"고 덧붙였다.

홍 전 대표는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은 경제공동체라는 논리로 공격을 한 그들이 조국과 그 가족들은 혈연 공동체라는 것을 모르고 조국을 감싸고 있는 것인가"라며 "여기서도 좌파는 뻔뻔하고 우파는 비겁하다는 말이 그대로 작동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예측이 틀리기 바라지만 워낙 비상식적인 정권이라 뻔뻔 정권의 모습은 무능 야당의 협찬으로 이번 정기 국회도 말짱 황(慌)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리강영뉴스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좌수영로 40  |  대표전화 : 061-662-3800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19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