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문화 문화가 산책
'피앙세 하모니카 앙상블' 29일 정기 연주회
김성수 기자 | 승인 2019.11.26 13:42
© 뉴스1


(광주) 리강영뉴스닷컴 = 광주에서 활동 중인 하모니카 연주자들로 구성된 '피앙세 하모니카 앙상블' 정기 연주회가 29일 오후 7시 남구 사직동 빛고을아트스페이스 5층 공연장에서 열린다.

이날 공연은 하모니카 강사 10여명이 출연해 민요와 전통가요, 영화음악, 클래식 등 가을밤 아련하게 떠오르는 귀에 익은 음악 20여곡을 들려줄 예정이다.

'안동역에서' '나그네 설움' '목포의 눈물' 등 전통가요와 '철새는 날아가고'(El Condor Pasa), '베사메무쵸'(Besame Mucho) 등 영화음악과 팝송, 보케리니의 '미뉴에트'(Minuet) 클래식 음악이 합주와 독주, 다양한 주법으로 연주된다.

케니 지의 연주곡 'Loving You', 사이몬과 가펑클의 '외로운 양치기'(Elnsamer Hirte), 등려군의 '월량대표아적심'(月亮代表我的心)은 각각 소프라노 색소폰과 팬플룻, 기타로 연주해 색다른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광주의 대표적인 하모니카 모임인 '하닮'(하모니카를 닮은 사람들)을 이끌고 있는 김선효 선생이 특별 출연해 '솔베이지 노래'를 연주해 하모니카의 진수를 보여준다.

공연 마지막엔 '등대지기' '에델바이스' '아리랑' 등을 출연자와 관객이 함께 연주하고 노래함으로써 하나되는 감동의 시간을 갖게 된다.

피앙세 하모니카 앙상블은 지난해 초 하모니카 1급 강사 자격증을 가진 11명이 만든 연주모임이다. 지난 8월 제7회 서울국제하모니카페스티벌에 참가해 장려상을 수상하고, 지난달 광주 충장축제에서 공연하는 등 하모니카 문화 보급에 앞장서고 있다.

피앙세 하모니카 앙상블 윤두현 단장은 "무등산에 올라 함성 지르던 사람들, 가족과 친지 그리고 토라진 친구까지 모두 초대해 은빛 하모니카 선율로 위로와 찬사를 드리고 싶다"며 "보다 많은 분들이 공연장을 찾아 아름다운 가을밤의 추억을 함께 만들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좌수영로 40  |  대표전화 : 061-662-3800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19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