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경제이야기
전통시장 전기료할인 대신 효율·환경개선 지원…5년간 285억원 투입
리강영뉴스닷컴 | 승인 2020.01.16 10:50
 

(세종=리강영뉴스닷컴)  = 한국전력이 전국 1450여개 전통시장에 다양한 전력 지원사업을 시행한다. 지난해 '전통시장 전기요금' 특례할인을 6개월간 유예하되 특례할인에 버금가는 보완대책을 마련하기로 결정한데 따른 후속 조치이다.

한전은 매년 57억원씩 앞으로 5년 동안 285억원을 투입해 Δ전통시장 에너지효율 향상사업 Δ전통시장 환경개선 지원사업 Δ시장활성화 지원활동 등 3개 분야에 맞춤형 지원을 본격화한다고 16일 밝혔다.

우선 에너지 효율향상 사업의 경우 전통시장 개별점포에 LED 교체, 전동기 교체 비용 지원, 상업용 고효율 냉장고·냉난방기 구입비 지원 등을 통해 교체 비용 부담 완화와 전기요금 절감효과를 누릴 수 있도록 총 43억원(매년 8.6억원)을 투입한다.

전통시장 환경개선 지원사업은 전통시장 내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지원과 배전설비 정비 지원, 공용주차장 EV(전기차) 충전기 설치 사업에 총 160억원(매년 32억원)을 지원해 전기료 절감 혜택을 전통시장 상인들이 직접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한다.

시장활성화 지원 활동의 경우 온·오프라인 채널을 활용한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활동으로 총 82억원(매년 16.4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설 명절을 맞아 전력그룹사가 합동으로 지역별 '1지사(支社) 1장(場)' 자매결연을 맺어 상인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설맞이 전통시장 장보기'와 지역별 308개 사회봉사단과 상인회가 공동으로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활동을 시행한다.

한전 관계자는 "전통시장 지원 사업을 통해 전력사업의 특성과 연계한 고객 맞춤형 지원모델을 제시함과 동시에 시장활성화 등 지원사업을 통한 고용창출 효과로 경기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리강영뉴스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좌수영로 40  |  대표전화 : 061-662-3800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20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