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문화
전남도, 문화예술 발전 공로 4명에게 ‘문화상’- 예향 전남 명성 드높인 원로 24명 ‘명예예술인’ 지정
리강영 대기자 | 승인 2023.12.29 13:53

 

(전남=리강영 대기자)=전라남도는 28일 남악 스카이웨딩홀에서 문화예술 발전 공로자 4명에게 전라남도 문화상을, 예향 전남의 명성을 드높인 원로 예술인 24명에게 전남도 명예예술인 지정서를 수여했다.

▲:사진출처: 전라남도청@

 

수여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사, 전경선 전남도의회 부의장, 임점호 전남예총 회장, 박대하 전남향교재단 이사장, 문영수 성균관유도회 전남본부회장, 김봉수 전남문화원연합회장과 각 분과별 지회장, 수상자 가족, 지인 등이 참석했다.

 

행사는 도립국악단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문화상 시상, 명예예술인 지정서 수여, 여성 및 청년예술인 유공자 수여, 수상자 작품 시낭송, 퓨전국악 등 공연, 도청갤러리 작품 전시회 등으로 다채롭게 진행됐다.

 

지역 문화 분야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전남도 문화상은 문학 분야 김수기(78) 수필가, 예술 분야 김문호(66) 공예가, 백동칠(76) 화가, 박종길(83) 사진작가가 수상 영예를 안았다.

 

김수기 수필가는 소년 중심의 목포 유달문학회 회장으로 활동하면서 청소년 교육에 헌신하고 있다.

 

김문호 공예가는 조각, 문학, 국악, 천연염색 등 20여 명의 예술인들과 예술촌을 조성해 지역 이미지 개선과 주민의식 변화에 힘쓰고 있다.

 

백동칠 화가는 순천청암대학에서 한국화 강의로 후진 양성에 전념한 결과 제자들이 ‘월맥회’를 구성해 지역 문화예술 발전에 모범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박종길 사진작가는 사진단체인 포토아이, 써드아이 사진클럽, 초의 3*4 사진모임 등을 창립해 사진 예술 발전에 기여하며 후진을 양성하고 있다.

 

▲:사진출처:전라남도청@

 

전남도 문화상은 1956년 제정돼 올해 67회째다. 그동안 예향 전남의 위상을 높이고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한 지역 문화예술가 377명을 발굴, 지역 문화예술 저변 확대에 크게 기여했다.

 

대한민국 문화예술 분야에 큰 족적을 남긴 대표적 예술가로 허백련 화백, 오지호 화백, 조방원 화백, 김현승·조태일 시인, 한승원·문순태 소설가 등이 수상 영예를 안았다.

 

전남도는 또 30년 이상 꾸준히 예술활동에 매진하면서 뛰어난 예술적 성취와 사회 기여를 통해 예향 전남의 명성을 드높인 70세 이상의 원로 예술인 24명에게 전남도 명예예술인 지정서를 수여했다.

 

분야별로 ▲문학 김현태(78), 윤문칠(75), 임병식(77) ▲국악 양장열(75) ▲사진 송창근(83) ▲연극 박광태(71) ▲미술(서예) 홍은옥(82), 신수일(81), 김선우(78), 임주섭(77), 강수남(73), 김광숙(72) ▲미술(한국화) 주권옥(81), 묵창선(79), 백용운(72), 정선덕(72), 박재옥(71), 곽창주(70) ▲미술(서양화) 정다운(87), 이웅성(80), 박동열(73), 김선영(70), 박주하(70), 손영선(70) 작가가 명예예술인으로 지정됐다.

 

전남도는 지정된 명예예술인에 대해 예술인의 작업실이나 자택에 ‘전라남도 명예예술인 지정’ 현판을 부착해 예술가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영예를 드높이는 등 예술인 예우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김영록 지사는 “문화상과 명예예술인은 문화예술 분야에서 각고의 노력과 창의성으로 뛰어난 성과를 인정받은 영예로운 상”이라며 “문화가 힘인 ‘소프트파워 시대’에 문화예술인과 함께 세계 속에 빛나는 전남 문화융성시대를 여는데 온힘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리강영 대기자  yosulky@hanmail.net

<저작권자 © 리강영뉴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리강영 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중앙로68-1번지  |  대표전화 : (061)-665-3708  |  전송 : (061)-665-3709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24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