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4.10 총선 레이더
여수 갑·을 민주당 후보, “4월 10일 윤석열 심판, 총선 압승”28일 오후 부영 3단지 앞…주철현·조계원 합동 출정식
리강영 대기자 | 승인 2024.03.29 13:37

주철현 후보 “여수 중심의 전남 동부권 시대 열겠다”

조계원 후보 “윤석열 정권 심판해, 여수의 봄 만들자”

(전남동부=리강영 대기자)=더불어민주당 여수 갑·을 국회의원 후보들이 28일 합동 출정식을 열고 ‘4월 10일 윤석열 심판, 총선 압승’을 향해 본격 선거운동 시작을 알렸다.

▲:사진출처:리강영뉴스닷컴@

조계원 후보 선대본에 따르면 28일 오후 5시 부영 3단지 앞 사거리에서 시민 3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여수 갑·을 국회의원 후보 합동 출정식을 열었다.

출정식에서 더불어민주당 여수 갑·을 당원을 대표해 최선경·최정숙 당원은 선거 관련 법규를 준수하고, 깨끗하고 공정한 선거문화 정착에 앞장설 것을 시약속하는 결의문을 낭독하고, 결의문을 주철현·조계원 후보에게 전달했다.

이어 주철현·조계원 후보는 유세를 통해 ‘4월 10일 윤석열 정권 심판, 민주당 총선 압승’을 지지자들 앞에 결의했다.

조계원 후보는 “앞으로 민주당이 여수발전의 견인차가 되고, 상생과 협력, 희망의 정치를 만드는 기수가 될 것이다”며 “4월 10일 민주당 후보들의 압승으로 윤석열 정치검찰 정권을 심판해, 위기의 대한민국을 다시 세우자”고 민주당 후보들에게 지지를 당부했다.

▲:사진출처:리강영뉴스닷컴@

주철현 후보도 “여수 정치권의 분열과 갈등으로 주요현안과 지역발전 과제를 제대로 챙기지 못하는 어려움이 있었다”면서 “시민들께서 4월 10일 조계원 후보와 함께 압도적 지지로 당선시켜 주시면 여수 중심의 전남 동부권 시대를 열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앞서, 주철현과 조계원 후보는 정치가 여수발전의 발목을 잡지 않도록 상생과 협력의 정치를 약속하고, 2차례에 걸쳐 8가지 공동 공약을 발표하며 상생 정치를 시작했다. 

리강영 대기자  yosulky@hanmail.net

<저작권자 © 리강영뉴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리강영 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중앙로68-1번지  |  대표전화 : (061)-665-3708  |  전송 : (061)-665-3709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24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