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건사고
순천서 숨진 채 발견된 여성 사인 '경부압박질식사'
리강영뉴스닷컴 | 승인 2019.05.29 13:20
순천경찰서.© News1


(순천=리강영뉴스닷컴)  = 전남 순천의 한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된 40대 여성은 경부압박에 의한 질식사로 보인다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부검 결과가 나왔다.

이 사건을 수사 중인 순천경찰서는 국과수 부검 결과에 따라 이 여성을 숨지게 한 혐의로 검거된 A씨(36)를 강간치사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쯤 전남 순천의 한 아파트에서 여성 B씨(43)가 숨져 있는 것을 가족들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폐쇄회로TV 분석결과 B씨의 약혼남 후배인 A씨가 이날 오전 6시15분쯤 처음으로 B씨의 아파트에 들어왔다가 1시간30분 정도 있다가 나간 것을 확인했다.

또 이 과정에서 아파트 화단에 쓰러져 있는 B씨를 A씨가 집으로 옮기는 것도 확인했다.

이에 경찰은 A씨를 유력 용의자로 보고 수사를 벌여 순천의 한 원룸에 숨어 있던 A씨를 검거했다.

경찰에서 A씨는 "안으려고 하니 B씨가 먼저 뛰어내렸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살인 혐의나 범행 동기, 과정 등에 대해서는 함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경찰은 국과수의 부검 결과와 A씨의 진술 등을 토대로 자세한 범행 동기와 과정 등을 밝히는 데 주력하는 한편 A씨 주변인들을 상대로 그동안의 행적 등도 살펴볼 방침이다.

한편 A씨는 2013년 강간죄로 징역형과 전자발찌 부착명령을 선고받아 현재 보호관찰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전자발찌 감독 업무와 관련된 관리상 소홀한 점이 없었는지도 확인 중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리강영뉴스닷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여수시 좌수영로 40  |  대표전화 : 061-662-3800  |  팩스 : 061-662-0004
등록번호 : 전남 아00277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강영
Copyright © 2019 리강영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